2021.06.19 (토)

  • 박무수원 20.1℃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최종환 파주시장, 율곡수목원 현장점검 나서

율곡수목원 정식개원 앞서 사업추진 상황 점검

URL복사

[경기경제신문] 최종환 파주시장이 지난 14일 파평면 율곡리에 위치한 율곡수목원 조성사업 현장을 방문해 사업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율곡수목원은 2008년 계획을 수립한 이후 올해까지 총 14년의 대공사를 마무리하고 오는 6월 4일 정식 개원한다.

면적 34.15ha 규모로 자연 지형을 살려 조성한 21개의 식물주제원에는 한국특산 수종인 미선나무, 히어리 등을 포함한 1,358종의 식물이 자라고 있으며 생태학습장과 유아숲체험원에서는 생태학습 공간과 프로그램을 제공해오고 있다.

기존 소나무림에 조성한 구절초 치유의 숲과 임진강 일대 풍경 조망이 가능한 전망대와 쉼터 등 다양한 산림 휴양공간이 마련돼 있다.

2021년 신규로 설치한 방문자센터에는 방문객쉼터, 안내소, 가족실, 의무실, 농산물판매장, 카페를 운영해 방문객에게 다양한 정보와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오랜 시간을 들여 조성한 율곡수목원이 코로나19로 지쳐 있는 시민들에게 대자연의 위로와 희망을 드릴 수 있는 파주시 대표 산림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사업을 잘 마무리하고 곧 있을 개원식 준비도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