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맑음수원 25.4℃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파주시 운정테크노밸리 조성사업, 민간사업자 공모 시작

9월 17일까지 신청, 10월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URL복사

[경기경제신문] 파주시가 신성장 동력확보를 통해 자족기능을 향상하고자 운정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에 참여할 민간사업자를 공개모집한다.

이번 조성사업은 6월18일 공모 공고 7월2일 참가의향서 접수 9월15일~17일 사업신청서 접수 10월 사업자 평가 및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12월 파주시-파주도시관광공사-민간사업자 간 실시 협약 체결 순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향후 공사와 민간사업자가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하고 연다산동 일원에 2026년까지 약 47만3천㎡ 규모로 첨단·지식기반산업 중심인 차세대 산업 환경이 조성될 계획이라고 전했다.

운정테크노밸리는 지난 해 경기도 수도권 공업지역의 물량을 공급받아 사업이 탄력받고 있다.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A노선과 자유로 서울~문산 간 고속도로 등 교통접근성이 우수하고 배후도시 및 인근 사업지구와의 시너지 효과도 뛰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운정테크노밸리는 자족도시기능 확보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 온 전략 사업으로 본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 해 일터와 삶터가 공존하고 첨단 일자리가 넘치는 자족형도시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수도권 산단 물량을 확보해 개발계획 수립한 뒤 사업시행이 가능한 입지로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