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맑음수원 27.4℃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사) 위드인 사람과 함께, 안양 다누리 장애인 시설등 5개 지역아동센터에 500만원 지원

27일 안양 다누리 장애인시설과 부천, 시흥, 광명 등 4개 지역아동센터에 각 100만원씩 총 500만원 지원

[경기경제신문] 사단법인 ‘위드인 사람과 함께’(이하 ‘위드인’)는 27일 ’힘내라 대한민국 코로나 19 극복 시설이용 아동지원 사업‘ 일한으로 경기도 안양 다누리 장애인시설과 부천, 시흥, 광명 등 4개 지역아동센터에 500만 원을 지원하였다.

 

 

이날 진행된 사업에서는 위드인 정기열 후원회장과, 안양 다누리 장애인시설 (백승미 시설장), 부천샬롬 지역아동센터 (김재남 센터장), 시흥 큰별 지역아동센터 (김대호 센터장), 광명 꾸러기 지역아동센터 (김미경 센터장), 꿈쟁이 지역아동센터 (최운정 센터장) 등이 참석하였다. 위드인은 각 센터에 100만 원씩 총 500만 원을 지원하였다.

 

다누리 장애인시설 백승미 시설장은 위안부 관련 기부금 문제로 인하여 최근 기부문화가 많이 위축되어 어려운 상황 속에서 위드인이 가뭄에 단비처럼 지원해 준 것에 대해 깊은 감사를 표하며, 장애를 겪고 있는 아동, 청소년이 다양한 나눔 활동을 통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시설을 이용하는 아이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였다.

 

 

정기열 후원회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가 커지고 위안부 기부금 사용 관련 문제로 인한 기부문화의 불신이 커져 센터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이런 상황에서 가장 힘든 이웃은 바로 장애인 시설과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고 있는 우리 주변의 저소득, 취약계층의 아동 청소년들이다. 비록 얼마 되지 않는 지원이지만 조금이나마 코로나 19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하면서 많은 지원을 하지 못해 미안한 마음도 같이 전하였다.

 

위드인은 우리 주변의 불우한 아동, 청소년들에게 진실한 사랑과 나눔이 절실히 필요하다는 뜻을 가진 따뜻한 사람들이 모여서, 조금씩 조금씩 힘을 모아 아이들에게 큰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긍정의 힘으로 사회의 올바른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비영리 단체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