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8.25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ggeco.co.kr/news/58956
발행일: 2019/08/12  박아름 기자
오산시, 글로벌관광기업 협력으로 ‘한류관광도시’본격화

【경기경제신문】곽상욱 오산시장은 8월 12일 오산시청 대회의실에서 글로벌 금융·관광서비스 제공 전문 기업인 디지털테크놀로지그룹(DIGITAL TECHNOLOGY GROUP INC.) 왕루이 이사 일행과 한류관광 활성화를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


[한류 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

디지털테크놀로지그룹은 미국 캘리포니아에 소재한 법인으로 중국내에 지사가 설립되어 글로벌 금융·관광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 회원수 약 10만명의 중국과 동남아 회원을 관리하고 있는 글로벌 금융·관광기업이다.

 
이날 협약 체결 행사는 디지털테크놀로지그룹 에카테리나 블라소바 대표를 대리해 왕루이 이사와 중국쪽 회원 12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오산지역의 한류관광 활성화를 위해 해외 관광객 유치 및 오산지역 명소투어, 홍보 마케팅 등 협력 사업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이날 오산시를 방문한 중국인 관광객 120명은 첫 방문지로 세계적인 뷰티 화장품 제조기업인 아모레퍼시픽 오산공장으로 이동하여 기업 박물관인 아모레아카이브와 원료식물원을 관람하고 기업홍보 동영상을 시청하였다.

 
또 260년 전통의 역사를 간직한 도심 속 전통시장인 오색시장으로 이동하여 장보기 체험 등 재래시장 한국문화 체험의 시간을 갖고 송중기, 장동건 등 한류스타들이 출연하여 상고시대의 문명과 국가의 이야기를 다룬 아스달연대기 메인세트장을 관람하였다.

 
시는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한·중 양국의 문화교류와 오산지역 관광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고 정기적으로 한류관광객을 지속적으로 유치 할 계획이며, 다양한 코스 개발과 체험거리를 접목하여 한류 관광도시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박아름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