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2 (월)

  • 맑음수원 7.9℃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수원 광교산로 자전거전용차로에 태양광 도로표지병 설치

'PM&자전거도로 안전 개선공사’완료...안전사고 예방‧경관개선 효과

[경기경제신문] 수원시가 시민들이 야간에도 안전하게 자전거 등 이동 수단을 이용할 수 있도록 상광교동 광교산로 일원 자전거전용차로에 태양광 도로표지병을 설치했다.

 

수원시는 지난 4월 27일 시작한 ‘PM(개인형 이동 수단)&자전거도로 안전 개선공사’를 최근 완료했다.

 

반딧불이 화장실에서 상광교동 노인회관에 이르는 자전거전용차로 3.7km에 태양광 도로표지병2) 861개를 설치했다. 사업비 9500만 원을 투입했다.

 

광교산로 자전거전용차로는 야간 이용자가 많지만, 도로표지 병이 없어 안전사고 위험이 있었다. 야간에 눈에 잘 띄는 태양광 도로표지병이 있으면 차로를 명확하게 구분할 수 있어 이용자의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야간 경관 개선 효과도 있다.

 

태양광 도로표지병은 전기 대신 태양광을 주전력으로 사용하는 친환경 시설물로 탄소중립에도 도움이 된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개선공사로 시민들이 야간에 자전거 등 이동 수단을 한결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시민들의 안전하게 이동 수단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환경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