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8 (수)

  • 맑음수원 12.2℃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용인동부서, UCC와 함께 청소년 쉼터 방문 격려 행사 가져

- 용인동부경찰서는 추석을 맞아 관내 청소년 쉼터를 방문하여 UCC와 함께 물품 전달 행사를 가졌다.

URL복사

[경기경제신문] 용인동부경찰서(서장 황재규)에서는 지난 14일, 추석을 맞아 용인시 소재 청소년 쉼터를 방문해 KT를 비롯한 국내 21개 기업 노사가 참여하는 공동 나눔 협의체인 UCC*(KT가 간사 社 역할)와 함께 세탁기 등 물품을 기부하는 행사를 가졌다.
 

 
* UCC : Union Corporate Committee(노‧사 공동 나눔 협의체를 의미)

 

이번 행사는 용인동부경찰서 학교전담경찰관이 아동학대 피해를 입고 장기간 보호시설에서 생활 중인 청소년들이 가전제품 등 생활 필수품이 부족하다는 사정을 듣고, 평소 지역사회 봉사와 사회공헌 활동을 하는 ‘UCC‘와 연계하여 물품을 지원하게 되었다.
 
이날 최장복 KT 노동조합 위원장은 “지역사회의 어려운 청소년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매우 보람된 일인 것 같다”고 하였고, 오수생 푸른꿈 상담원 원장은 “예산 부족으로 청소년들의 주거환경 개선에 많은 어려움이 있는데 큰 도움을 받아 감사하다”는 마음을 전하였다.
 
끝으로 황재규 서장은 “추석을 맞이하여 기업 노동단체와 경찰이 한자리에 모여 뜻깊은 행사를 갖게 되어 더욱 의미가 있고, 앞으로도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들을 지원하는데 사회적 책임을 함께 나누겠다“고 밝혔다.

 

이날 쉼터에는 세탁기, 건조기, 청소기 등의 가전제품과 쌀, 한과 등의 명절 음식이 전달되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