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수원 26.9℃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GH(경기주택도시공사), 건설현장 안전 지키는 안전근로협의체 회의 개최

· GH 안전경영의지 전파 및 건설현장의 안전문화 정착 논의

[경기경제신문] 경기주택도시공사는 건설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GH 광교사업단에서 안전근로협의체 회의를 22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안전근로협의체는 안전 및 보건에 관한 중요 사항을 협의하기 위해 구성된 기구로 이번 회의는 도내 21개 건설현장 관계자 대상으로 비대면 영상회의를 함께 개최해 중대재해처벌법 대응 방안 등 안전관련 이슈를 실제적으로 논의했다.

주요 회의 내용은 건설현장 안전컨설팅 점검결과 스마트 안전관리 통합관제시스템 운영방향 GH 안전·보건 제안제도 홍보 등이다.

스마트 안전관리 통합관제시스템: AI기반 실시간 위험도 측정, 건설현장통제 등 사고예측 시스템 전형수 GH부사장은 안전근로협의체 회의를 직접 주관하며 ‘중대재해 ZERO, 일반재해 50%감축’ 안전보건경영방침을 강조하면서 혹서기 대비 건설근로자 건강관리를 위한 쿨토시, 멀티스카프 등 폭염대응물품을 전달했다.

아울러 “안전한 건설현장을 만들 수 있도록 스마트 안전관리 통합관제시스템 시범 운영, 특별관리현장 지정 등을 통해 건설현장의 안전 수준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GH는 지난해 사장직속 안전전담조직 배치 안전보건교육 강화 안전계약 특수조건 제정 건설현장 안전 컨설팅 실시 지난 4월, 건설현장의 산업안전보건관리비를 최대 160%까지 추가 정산이 가능하도록 내부 적용 기준 마련 등 사람중심의 안전경영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