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12.13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www.ggeco.co.kr/news/63181
발행일: 2019/11/19  박종명 기자
경기도의회 김미숙 의원, “특성화고의 목적에 맞게 활성화 시켜야”

【경기경제신문】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김미숙 의원(더불어민주당, 군포3)이 19일 경기도교육청 운영지원과ㆍ교육협력국ㆍ미래교육국에 대한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특성화고 활성화를 위해 학생들의 자존감을 고취시키는 등  교육을 실시하고, 특성화고 교장 공모제 등 활동을 적극적으로 권해주기를 주문했다.

  
김 의원은 질의에서 “4차 산업시대를 바라보는 현 시대에서 기술의 종류로는 공업기술ㆍ농업기술 뿐만 아니라 다양한 기술이 있다. 그리고 통상 그러한 기술을 습득하고 직업과 연계하기 위해서는 인턴과정을 거쳐야 한다. 이러한 일련의 과정 속에서 주로 이탈되고 있는 학생들은 ‘나는 성적이 좋지 않고, 공부에 재능이 없다’ 며 특성화고에 입학한 학생들이다” 라고 말했다.

이어 김 의원은 “이런 소외된 학생들을 잘 관리해주어야 하며 그 일환으로 자존감을 고취시킬 수 있는 교육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데 미래교육국장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라고 묻고, “일반 기업체에서도 인성이나 협력적 의사소통 능력이 있는 인재를 요구한다. 이를 위해 특성화고 재학생들에게 자존감ㆍ민주시민역량ㆍ문화ㆍ예술적 소양을 기르는 교육을 할 수 있도록  관심을 많이 가져야 한다” 고 주문했다.

  
또한 김 의원은 특성화고 교장선생님 선발과 관련해서 “특성화고의 교장공모제를 한 번 더 생각해주기 바란다. 학교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역량이 있는 분들을 구성원이 선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권해주기 바란다” 고 당부했다.

끝으로 김 의원은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다양한 교육을 실시 해주기 바란다. 또한 수원 하이텍고등학교에는 삼성그룹 CEO출신의 교장선생님이 계신다. 이처럼 특성화고 학교장은 학교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역량이 중요하고, 학교구성원들의 요청사항이 있다면 교장 공모제 등을 적극 권해주기 바란다. 미래교육국은 앞서 말한 활동 뿐만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서 도교육청 차원으로, 적극적으로 특성화고등학교를 활성화 해주기 바란다.” 고 주문했다.

박종명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