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박무수원 17.0℃
기상청 제공

기업

에스비글로벌헬스케어, 경기도 저소득층 위한 마스크 100만장 기부

경기도지사,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기부자, 푸드뱅크 관계자 등 참석

[경기경제신문] 마스크 제조업체 에스비글로벌헬스케어가 기부한 마스크 100만 장이 도내 저소득층에게 전달된다.

 


도는 20일 도청에서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주관으로 김동연 경기도지사,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이상봉 에스비글로벌헬스케어 회장과 이승현 대표, 김미선 하남시 푸드뱅크 사무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 행사를 열었다.

에스비글로벌헬스케어는 양주시에 소재한 마스크 제조업체로 이날 도내 저소득층을 위해 기부한 마스크 100만 장은 6억 3천만원 상당이다.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된 마스크는 도내 푸드뱅크·마켓을 통해 차상위계층, 독거노인, 긴급생계위기 대상자 등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김동연 지사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명예회장으로 추대하며 사랑의 열매를 전달하기도 했다.

이상봉 에스비글로벌헬스케어 회장은 “우리 기업이 온정 나눔의 교두보와 같은 존재가 될 수 있어 기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가 일상생활의 필수품인 시대에 저소득 소외계층분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명예회장 추대를 수락한 김동연 경기도지사에게 감사드리며 지사의 따뜻한 격려와 명예회장으로서 활동은 사회지도층 이웃사랑 실천의 귀한 모범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동연 지사는 “봉사나 기부에는 중독성이 있어 안 해본 사람은 모른다 처음 할 때는 자기만족일 수 있지만, 이 중독성이 자기뿐만 아니라 옆까지 전염된다”며 “오늘 좋은 기부를 해주셔서 감사드린다 기부 취지 잘 살릴 수 있도록 어려운 도민이 혜택을 받기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