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11.17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www.ggeco.co.kr/news/57128
발행일: 2019/07/03  옥경민 기자
용인시 기흥동, 협의체서 저장강박증 홀로어르신 집 청소

【경기경제신문】용인시 기흥구 기흥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3일 폐지 ‧ 고물 등 쓰레기를 쌓아 두고 살아온 한 홀로어르신의 집을 청소 ‧ 소독하는 봉사를 했다고 밝혔다.



해당가구는 저장강박증으로 많은 양의 쓰레기를 집안에 쌓아 둔 채로 생활하고 있는 70대 홀로어르신으로 사례관리를 통해 발견해 위원들이 주거환경 개선에 나선 것이다.


이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동 직원 등 10여명은 거실, 베란다, 주방 등 집안 곳곳을 청소하고 쌓여 있던 쓰레기 2톤과 고물 1톤을 수거했다.


동은 이 어르신을 정신보건증진센터에 연계해 어르신의 저장강박증세를 치료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며, 위원들도 정기적으로 가정을 방문해 안부를 확인하고 청결상태를 관리할 방침이다.


동 관계자는 “찾아오는 가족이나 친지가 없어 외롭게 생활하는 홀로어르신을 주기적으로 방문해 지역사회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옥경민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