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9.21 (토)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www.ggeco.co.kr/news/55958
발행일: 2019/06/11  옥경민 기자
용인시 처인구, 우기 대비 주요하천 정비 완료

【경기경제신문】용인시 처인구는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지난 5월부터 이달 초까지 경안천 등 관내 주요 지방하천 내 퇴적토를 준설하고 수목을 제거했다고 11일 밝혔다.


[경안천 하상정리 후 사진]

이는 집중호우 시 하천 범람 등에 따른 재해를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2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했다.


구는 이 기간 동안 경안천 외에 양지천, 신대천, 청미천 등 4개 하천 5.74㎞ 구간에서 진흙과 모래 등의 토사를 정리했다. 또 유수 흐름을 방해할 우려가 있는 경안천, 양지천, 오산천, 청미천변의 수목 1700여 그루도 제거했다. 


처인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관내 하천을 꾸준히 관리해 재해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시민에게 쾌적한 하천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