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7.19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http://www.ggeco.co.kr/news/56621
발행일: 2019/06/24  박아름 기자
안양시, 자율주행기술 속도 낸다

【경기경제신문】안양시가 자율주행기술 중소벤처기업 공동육성에 나선다.


[자율주행기술 벤처기업공동육성 협약식]

안양시를 비롯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기지역본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도자율주행센터, 한국국토정보공사 경기지역본부, 한국수자원공사) 시화사업본부, 화성상공회의소, 화성시 등 7개 기관간 자율주행기술 중소벤처기업육성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이 24일 경기R&DB센터에서 있었다고 밝혔다.

 
세계 자율주행자동차 시장은 2025년 ~ 2035년까지 연평균 43% 성장이 추정되고, 높은 전·후방 연관효과(연관 산업 150여개)로 미래 성장산업으로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는 분야이다.

 
비단 산업적 측면 뿐 아니라, 차량 대수, 교통사고, 배기가스, 에너지, 도로·주차장, 이동시간이 크게 감소되고, 개인의 여가시간 증가 및 사람 중심의 도시 공간 재편 등 일상생활에 큰 변화를 가져올 전망이다.


이에 안양시는 올해 초 이스라엘 자율주행자동차 선도 기업들을 방문해서 협약을 맺고, 관내 자율주행 유망기업과도 양해각서를 교환했다.


현재 안양시는 중앙정부 중심의 대규모 프로젝트로 일관해온 자율주행 추진 사업에서 중소도시 규모의 모델을 구축하고 도심 내 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단계별 전략을 기획 중에 있으며, 2020년에 사업 착수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경기도 내 2위 규모의(30여개사) 자율주행기술 관련 중소벤처기업의 입체적인 육성을 위해, 이번 협약을 비롯하여, (가칭)안양시 자율주행기술 기업포럼을 구성, 상시적인 정보교류와 기술협력, 공동연구과제 발굴, 안양시 시범운행 구간 내 테스트 및 기업 입지 지원 등을 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자율주행자동차는 스마트폰이 이룬 변화를 뛰어 넘는 더 큰 혁명적 변화를 생활에 가져올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안양시는 자율주행 기반 교통혁신으로 시민의 교통복지를 증진시키고 다양한 도시문제를 해결하는데 노력할 것이며, 관련 산업육성으로 새로운 산업 경쟁력을 갖춘 도시로 성장시켜 나갈 것입니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박아름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