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9.21 (토)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www.ggeco.co.kr/news/55144
발행일: 2019/05/24  박종명 기자
수원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복지일자리 체험 삶의 현장’ 참여

【경기경제신문】수원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위원장 최영옥)는 24일 취업 취약계층 대상의 복지일자리 체험을 통해 취약계층의 입장을 이해하고 일자리 확대를 위한 대안 마련을 위해 직접 일자리 체험에 나섰다.

 


문화복지위원회 최영옥 위원장을 비롯한 이철승, 이희승, 장미영 의원은  경기수원지역자활센터의 사업단인 수원이굼터(제과·제빵), 임가공사업단(쇼핑백 접기), 조각모음(목공예) 현장에서 체험에 나섰고, 이혜련 의원은 늘푸른복지사회적협동조합의 사업단인 카페에서 제빵·바리스타 체험을 했다.

 
의원들이 참여한 복지일자리는 수원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일자리분과에서 민·관 협력으로 진행하는 사업들로 이번 체험을 계기로 해당 일자리의 문제점을 개선하고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사업을 확대하는 방안을 구상해 갈 계획이다.

 
의원들은 각각의 현장에서 주어진 역할에 따라 사전교육을 받은 후 직접 제빵 반죽을 만들어 굽고 목재를 재단해 상품을 제작하면서 자연스레 사업 참여자들과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이날 조각모음에서 목공예 체험을 한 최영옥 문화복지위원장은 “백문이 물여일견이라는 말이 있듯이 직접 체험해 보니 참여대상자의 입장을 보다 이해할 수 있었다.”며 “현재 진행하는 사업 이외에도 분야를 확대해 대상자들의 적성과 상황에도 맞출 수 있는 일자리 창출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종명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